판도라TV, 미국에서 95억원 투자 유치
일간스포츠

입력 2007.04.03 10:17

한국 동영상 UCC(사용자 제작 콘텐트)의 선두 주자 판도라TV가 1000만 달러(약 95억원)의 미국 투자자 유치에 성공했다.

판도라TV는 3일 서울 코리아나호텔에서 미국 실리콘밸리의 투자회사 DCM과 공동 기자회견을 갖고 95억원의 해외 투자 유치를 발표했다. 이날 미국 실리콘밸리의 톱10에 드는 투자 회사인 DCM 대표 데이비드 카추진 차오는 한국 투자로는 처음인 판도라TV 투자 발표를 위해 방한.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황승익 판도라TV 이사는 “이번 투자는 지난해 10월 구글이 한국에 R&D센터를 짓기 위해 1000만 달러를 투자하겠다고 발표한 이후 인터넷 벤처 기업으로는 가장 큰 규모의 해외 투자 유치 사례”라고 설명했다.

판도라TV는 지난해 6월 미국 실리콘밸리에 위치한 알토스벤처가 투자 주간사로 참여한 벤처 캐피털 컨소시엄으로부터 60억원의 투자를 유치했다.

박명기 기자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