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크래프트, 아마 대회 사실상 불참
일간스포츠

입력 2008.02.04 10:10

스타크래프트, 월드오브워크래프트 등 한국서 굵직한 게임을 서비스하고 있는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코리아(이하 블리자드)가 문화관광부 주최의 전국아마추어 e스포츠대회 공식 종목 선정 과정에 참여하지 않아 그 배경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스타크래프트 종목의 불참에 따라 이제 막 싹을 틔우기 시작한 전국 규모의 아마추어 대회는 뜻밖의 복병을 만나 대회 흥행에 빨간불이 켜졌다.

e스포츠 팬들은 “세계적인 게임 개발사로 명성을 얻은 블리자드의 뒤에는 스타크래프트를 사랑한 한국 유저들의 든든한 후원이 있었다”며 “스타크래프트2의 저작권 문제와 별개로 아마 대회의 사실상 불참은 지나친 상업주의”라고 불만을 터뜨리고 있다. 이에 대해 블리자드 관계자는 “아마 대회 종목 신청 작업에 시간적인 문제가 있었다”고 해명했다.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