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3개 모델 출시로 라인업 확대
일간스포츠

입력 2011.05.23 10:43







BMW코리아(대표 김효준)는 새로운 디자인의 모델 3종을 출시, 라인업을 한층 강화했다. 이번에 선보일 모델은 BMW 뉴 120d 쿠페, 320d 이피션트다이내믹스 에디션, 750Li xDrive 등이다.

BMW 뉴 120d 쿠페는 일반형과 스포츠 버전 등 2가지로 출시된다. 모두 스텝트로닉 6단 자동변속기에 직렬 4기통 직분사 디젤엔진을 탑재해 최고 177마력의 성능을 발휘하며, 일반형은 16인치 경량 더블 스포크 휠, 스포츠 모델은 17인치 경량 스트림 라인 스타일의 휠, 서보트로닉 기능, 패들 쉬프트가 적용된 스포츠 스티어링 휠, M 스포츠 서스펜션 등을 적용했다.

지난 4월 서울모터쇼에서 공개한 320d 이피션트다이내믹스 에디션은 24.2㎞/ℓ의 정부공인연비를 기록, 하이브리드 모델을 제외하고 국내 최고의 연료효율성을 자랑한다.
직렬 4기통 직분사 디젤엔진을 탑재해 3250~4200rpm에서 163마력, 1750~2500rpm에서 최대토크 38.8㎏·m을 발휘해 넓은 구간에서 최상의 효율성은 물론 BMW 특유의 강력한 성능을 제공한다.

BMW 750Li xDrive는 국내 최초로 플래그십 모델에 BMW 인텔리전트 상시 사륜구동 xDrive 시스템을 장착한 모델이다. 기존 750Li 와 동일하게 4395㏄의 V8 초정밀 직분사 방식 트윈터보 엔진을 장착, 최고출력 407마력, 최대토크 61㎏·m을 발휘하며, 0-100㎞/h를 단 5.1초 만에 주파한다. 80GB 용량의 하드 디스크 메모리를 장착한 iDrive 컨트롤 시스템, 차선이탈 경고장치, 하이빔 어시스턴트, 전좌석 통풍 시트, 브레이크 에너지 재생기능, 뒷좌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등 BMW의 편의, 안전장치를 모두 갖추고 있다. 080-269-2200.

박상언 기자 [separk@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