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 장르 RPS게임 ‘하운즈’ 4분기 공개 서비스
일간스포츠

입력 2012.05.31 16:44



CJ E&M 넷마블은 31일 '롤플레잉슈팅(RPS)'이라는 새로운 장르의 신작 게임 '하운즈'를 공개했다.

RPS 장르는 역할수행게임(RPG)에 슈팅을 결합한 새로운 장르로 시나리오에 따라 캐릭터를 성장시키며 자유로운 무기선택이 특징이다. RPS 장르는 표방하는 하운즈는 외계의 위협으로부터 인류를 구하는 세계관을 바탕으로 생존을 위한 협업미션을 수행하는 게임이다.

정운상 CJ게임랩 대표는 "하운즈는 RPG의 재미 요소인 ‘성장’과 ‘커뮤니티’에 빠른 전개와 압도적인 몰입감을 더해 이용자들은 기존 온라인 게임에서 경험할 수 없었던 원초적인 쾌감을 느낄 수 있다"고 말했다.

넷마블은 오는 7월 하운즈의 테스트를 진행하고 4분기에 정식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지종민 넷마블 본부장은 "하운즈는 RPG 이용자들과 슈팅게임 이용자들을 모두 아우를 수 있는 새로운 장르의 게임”이라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