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씨, 모바일 게임 ‘모두의 게임’ 천만 다운로드 돌파
일간스포츠

입력 2013.01.10 13:16

엔씨소프트는 모바일게임 '모두의 게임'이 다운로드 1000만건을 돌파했다고 10일 밝혔다.

모두의 게임은 엔씨소프트가 2011년 7월 인수한 모바일 게임개발사 핫독스튜디오에서 만든 것으로 두더지 잡기·양궁 등 간단한 미니게임들을 즐기는 컨셉트다.

엔씨소프트측은 간단한 미니게임들을 다양하게 고를 수 있고 이용자가 직접 참여하는 업데이트 방식 등이 1000만건 돌파의 요인이라고 설명했다.

엔씨소프트는 태블릿PC용 교육 앱인 '숲에서 만난 곤충'도 아이패드 앱스토어 2012년 우수작으로 선정됐다며 올 1분기에 '곤충백과 시리즈 2편'과 영유아를 위한 놀이용 앱을 추가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전했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