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키에이지’ 러시아 시장 진출
일간스포츠

입력 2013.01.23 17:02

연초부터 화제를 불러일으킨 대작 MMORPG '아키에이지'가 러시아에 진출했다. 엑스엘게임즈는 러시아권 최대 인터넷회사로 꼽히는 메일루와 아키에이지의 러시아권 서비스를 위한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메일루는 현지화 작업을 거쳐 러시아를 포함한 독립국가연합(CIS)을 비롯해 총 14개 국가에 아키에이지를 서비스한다.

메일루 그룹은 무료 메일 서비스, 인스턴트 메신저, ICQ 등을 서비스하는 러시아권의 선두 글로벌 인터넷회사이자 러시아 최대 온라인게임 회사이다. 약 9600만명의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으며 월 방문자수 1200만명의 규모의 게임 포털을 운영하고 있다. 34개의 MMO게임과 30개 이상의 게임 관련 소셜 네트워킹 사이트도 서비스하고 있다.

아키에이지는 지난 2일 국내 공개 시범서비스를 실시했으며 16일 국내에서 정식 상용화 서비스에 돌입했다. 현재 일본(게임온), 중국(텐센트), 대만, 홍콩, 마카오(기가미디어)에서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