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톡 PC 버전, 26일 부터 테스트
일간스포츠

입력 2013.03.20 16:47



카카오는 20일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의 PC 버전을 26일부터 테스트한다고 20일 밝혔다.
카카오톡 PC 버전은 친구목록, 채팅창, 읽음 뱃지 표시 등 핵심기능을 우선 지원한다. 최초 사용시 PC 기기인증 및 계정 등록 절차를 밟으며, PC에서 로그인할 때마다 모바일 카카오톡으로 로그인 알림 메시지가 전송된다. 카카오는 이번 베타 테스트 기간에 이용자 의견을 반영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 및 보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베타 테스터 신청은 이날부터 24일 자정까지 카카오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24일 자정까지 신청한 이용자 중에서 랜덤으로 1만여명을 선정할 예정이다. 선정된 이용자는 26일 안내메일 수령 후 카카오 홈페이지에서 카카오톡 PC버전을 다운받으면 된다.

베타 테스터는 카카오톡 PC를 미리 경험해보고, 베타 테스터 전용 페이지에서 버그를 리포팅하거나 개선 아이디어를 제공할 수 있다.
카카오는 원래 PC 버전을 낼 계획이 없었다. 이제범 카카오 대표는 "카카오톡은 이동하면서 쓰는 모바일 메신저이기 때문에 PC로 낼 이유가 전혀 없다"고 말한 바 있다. 하지만 이용자들의 요구에 밀려 개발하게 됐다.

카카오 관계자는 "카카오톡 PC 버전은 지속적으로 사용자들의 요청이 있었던 서비스 가운데 하나로, 다양한 이용환경에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발하게 됐다”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