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엇게임즈, 오진호 대표에 해외사업 총괄 맡겨
일간스포츠

입력 2013.10.02 17:14



라이엇게임즈는 오진호 한국지사 대표가 해외사업 총괄 매니징 디렉터로 선임됐다고 2일 밝혔다.

오진호 대표는 기존에 담당했던 아시아 총괄 및 한국 대표의 역할과 함께 북미, 유럽, 남미 등 라이엇 게임즈에서 직접 퍼블리싱하는 모든 해외사업의 전체 총괄까지 맡게 됐다.

라이엇게임즈는 "이번 인사는 오진호 대표가 아시아 총괄 및 한국 대표로 라이엇 게임즈에 합류한 지 약 2년 만에 이뤄진 것으로 오 대표 특유의 소통 리더십과 경영노하우가 긍정적으로 인정된 것"이라고 말했다. 또 "선진화된 게임시장인 한국에서 그가 체득한 다양한 경험과 교훈, 노하우 등이 해외 사업 전반을 총괄하는 데 있어서도 더 큰 시너지를 만들어 낼 것"이라고 기대했다.

현재 라이엇 게임즈의 인기 온라인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는 한국 외 북미, 유럽, 중국, 동남아시아 및 대만, 러시아, 베트남과 터키, 브라질 등 세계 곳곳에서 서비스되고 있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