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게임, 기대작 ‘프린세스메이커’ 지스타서 첫 공개
일간스포츠

입력 2013.11.01 11:44



엠게임은 모바일게임 기대작 ‘프린세스메이커’를 국내 최대 게임전시회 ‘지스타 2013’에서 첫 공개한다고 1일 밝혔다.

올 겨울 카카오톡용으로 출시될 예정인 프린세스메이커는 1990년대 명작 PC게임 ‘프린세스메이커’를 기반으로 개발한 모바일 3D 육성 시뮬레이션게임이다. SNG 방식의 꾸미기, RPG 방식의 무사수행, 다양한 미니게임 및 엔딩 이미지 콜렉션 등의 요소를 갖췄다.

이날 공개된 티저페이지는 아기자기하고 화려한 공주풍의 컵셉트로 제작되어 보다 진화된 프린세스메이커의 게임 특징을 느낄 수 있다. 이용자는 이날 ‘지스타 2013’에서 최초 공개까지 D-Day 정보 및 이벤트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엠게임은 오는 10일까지 티저페이지를 방문해 게임에 대한 기대평을 남기면 추첨으로 100명에게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되는 ‘지스타 2013’ 입장권을 선물한다.

오는 14일부터 ‘지스타 2013’이 개최되는 부산 벡스코 야외 광장에 이벤트존을 설치하고 게임 체험의 기회를 최초로 제공한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