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윤선 재산 대체 얼마나 많길래…
일간스포츠

입력 2014.06.13 09:30



청와대가 지난 12일 정무수석으로 내정한 조윤선 여성가족부 장관이 지난해 활동한 공직자 중 재산이 가장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3월 정부 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2014년 고위 공직자 정기 재산 변동현황(2013년말 기준)’에 따르면 조윤선 여성가족부 장관의 재산은 45억 7996만원이었다. 이는 지난해 신고한 50억 1243만9000원보다 4억 3245만2000원이 줄어든 금액이다.

조윤선 정무수석 내정자의 재산은 국무총리 이하 24명의 장관급 공직자 가운데 가장 많았고 고위 공직자 평균 재산 11억9800만원에 비해 3배 이상 많은 금액이다.

누리꾼들은 “조윤선 내정자 재산, 45억이라니 많네”, “조윤선 내정자 재산, 고위 공직자 중에서도 많은 편이네”, “조윤선 내정자 재산, 남편도 변호사니까 재산이 많을 수 밖에”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