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아포가토 메뉴 전국 매장으로 확대
일간스포츠

입력 2014.06.25 10:30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오는 26일부터 아포가토 메뉴를 전국 500여 개 매장으로 확대한다고 25일 밝혔다.

스타벅스 아포가토는 바닐라, 초콜릿 2가지 맛의 유기농 아이스크림에 스타벅스의 에스프레소가 만나 색다른 커피 경험을 선사한다. 색소와 합성 보존료를 사용하지 않은 유지방 14%의 유기농 아이스크림에 깊은 풍미의 에스프레소를 얹은 스타벅스 아포가토는 부드럽고 달콤한 맛과 깊고 진한 커피의 풍미를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메뉴로, 지난 2013년 5개 매장에서 처음 선보인 이래 점점 더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스타벅스는 고용창출 우수기업 2년 연속 대통령 표창, 남녀고용평등 우수기업 국무총리 표창, 장애인고용촉진대회 True Company 대상 등 3개 부문 수상을 기념하기 위해 아포가토 1+1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는 6월 26일부터 7월 5일까지 열흘 동안, 매일 오후 2시에서 5시 사이에 진행되며 아포가토를 구매 시, 동일한 아포가토를 즉시 제공한다. 바닐라 아포가토, 초콜릿 아포가토는 5600원이며 자바 칩과 너츠 토핑이 올라간 아포가토는 6300원에 제공된다.

스타벅스는 이번 아포가토 매장 확대와 함께 고객 편의를 위해 보다 다양한 선택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아이스크림 메뉴를 추가한다. 스타벅스 아이스크림은 아포가토 판매 매장에서 한 스쿱 당 2900원에, 자바 칩과 너츠 토핑을 얹은 아이스크림은 3600원에 즐길 수 있다.

이소은 기자 luckysso@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