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의 중-일 관계, 이젠 화장실 모욕까지 등장
일간스포츠

입력 2014.07.03 15:00



한-일은 물론, 한-중 관계 또한 갈수록 악화되고 있는 가운데 중국 현지에선 이른바 '일본 총리 화장실 모욕' 이벤트까지 등장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몇몇 인터넷 커뮤니티 게시판에 올라온 사진에 따르면 남자 화장실 소변기 바로 위에 일본의 역대 총리 사진을 걸어놓는 해프닝이 발생 했다. 누리꾼들은 "역시 중국, 대박! "아베 총리 사진을 좀 많이 걸어놓지 그랬냐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