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후보 지지율 51.9% 동작을서 압도적 1위 왜
일간스포츠

입력 2014.07.11 14:38

새누리당 나경원 후보의 지지율이 50%를 넘어 야권 후보를 압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한국일보가 코리아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9일부터 이틀간 동작을 유권자 501명, 순천·곡성 유권자 502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실시한 결과 나경원 후보는 새정치민주연합 기동민 후보와의 일대일 대결에서 53.9% 대 36.4%로 앞섰다. 또 정의당 노회찬 후보로 단일화해도 54.8% 대 37.0%로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심지어 3자 대결에서도 나 후보가 과반을 넘는 51.9%로 22.3%의 기 후보, 14.1%의 노 후보보다 우세였다.

전남 순천·곡성은 새정치 서갑원 후보가 42.4%로 새누리 이정현 후보(30.5%)보다 10%p 이상 높은 지지율을 보였다.

다만 이정현 후보는 자신의 고향인 곡성에서는 64.7%로 우위였고, 50대에선 44.0%의 지지율로 서 후보(37.1%)보다 높았다.

이번 조사는 유선전화 임의걸기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응답률은 동작을과 순천·곡성 각각 9.1%와 17.8%였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4.4%p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