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엘리베이터, 터키스 1310만 달러 규모 승강기 공사 수주
일간스포츠

입력 2014.07.20 12:21

현대엘리베이터가 터키에서 1310만 달러 규모의 승강기 설치 공사를 수주했다.

현대엘리베이터는 터키 도구스 건설로부터 이스탄불 지하철 승강기 238대에 대한 낙찰 통지를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이에 따라 현대엘리베이터는 길이 20㎞의 우스쿠다르~체크메쾨이 노선에 신설되는 16개 역사에 에스컬레이터 189대, 엘리베이터 49대를 설치하게 됐다. 계약 규모는 1310만 달러다.

현대엘리베이터는 이번 수주가 이스탄불 시정부로부터 '현대' 브랜드에 대한 승인을 얻었다는 점에서 향후 터키 시장 확대에 청신호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이스탄불 시는 2024년까지 길이 약 700㎞ 구간에 250개 지하철역을 조성할 계획이며, 현대엘리베이터는 향후 지하철역 승강기 입찰 등에 공식 업체로 참여할 수 있게 된다.

현대엘리베이터 관계자는 "이스탄불 메트로 당국이 지하철 승강장에 스크린 도어(PSD) 적용을 확정해 엘리베이터, 에스컬레이터와 함께 우리 회사의 주력 상품인 PSD의 수출도 추진하고 있다"며 "향후 지하철 노선 확대에 따라 지속적인 수요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형구 기자 ninelee@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