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야구경기장에 ‘PLS 조명’ 선보여
일간스포츠

입력 2014.08.10 18:05





LG전자는 최근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LG챔피언스파크’에 ‘PLS(Plasma Lighting System) 조명’을 설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조명은 22일부터 25일까지 이곳에서 열리는 ‘LG배 국제여자야구대회’에서 처음 선보인다. PLS조명이 야구전용구장에 설치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LG전자측은 말했다.

PLS 조명은 특정 물질이 들어있는 램프에 전기적 자극을 주면 플라즈마 상태에서 밝은 빛을 내는 원리다. PLS조명은 인공적인 빛 가운데 태양광과 가장 비슷하고 깜박임이 없어 시청자들에게 밤에도 낮 경기를 보는 듯한 편안한 시청환경을 제공한다.

선수들도 LG챔피언스파크에서 PLS조명을 테스트 해 본 뒤 편안하고 부드러운 빛 때문에 경기에서 집중력이 높아진다며 만족해했다고 LG전자는 전했다.

PLS 조명은 기존 메탈할라이드 조명보다 최소 2배 이상 수명이 길고, 광효율이 높아 전기 요금도 15% 이상 절감된다. 기존 메탈할라이드 조명과 달리, 제조과정에서 중금속을 사용하지 않아 친환경적이라는 것도 장점이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