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노트4, 갤럭시노트 엣지 선보여… 10월부터 전세계에 출시
일간스포츠

입력 2014.09.04 09:31

사진 제공: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3일(현지 시각)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IFA 2014’ 개막에 앞서 전 세계 미디어 1500명 이상이 참석한 가운데 ‘삼성 언팩’ 행사를 가지고 갤럭시노트4, 갤럭시노트 엣지 등 신제품을 선보였다.

이날 기대를 모았던 갤럭시노트4를 비롯해 커브드 엣지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갤럭시노트 엣지, 연동된 스마트폰과 멀어져도 통신이 가능한 삼성 기어S, 가상현실 헤드셋 삼성 기어 VR, 목걸이형 웨어러블 기기 삼성 기어 서클 등을 공개했다.

그 중 갤럭시노트의 대화면 사용성을 극대화한 갤럭시노트 엣지는 커브드 엣지 디스플레이를 최초로 적용해 스마트폰 앞면 뿐 아니라 우측 옆면까지 정보를 표시할 수 있도록 했다. 스마트폰을 작동하지 않을 때도 화면을 구현했다. 갤럭시노트4는 화면과 카메라, 배터리와 통화 등 스마트폰의 핵심적 기능을 모두 최고 사양으로 구현했다. 1600만 화소의 후면 카메라에는 스마트 광학식 손떨림방지 기능을 탑재했다. 또 전면 카메라에도 스마트폰 중 최대인 370만 화소를 지원함과 동시에 와이드 셀피(Wide Selfie) 모드로 최대 120도 화각 촬영이 가능하도록 했다. 갤럭시노트 시리즈에 꾸준히 적용된 S펜 기능도 기존보다 2배 이상 향상된 필압으로 자연스러워졌고, 다양한 정보를 메일이나 메시지로 한 번에 공유하는 스마트 셀렉트 기능도 처음으로 탑재됐다.

갤럭시노트 엣지는 한국과 미국, 싱가포르와 호주, 스페인 등의 일부 국가에서만 출시되는 것으로 알려졌고, 갤럭시노트4는 10월부터 4가지 색상으로 전세계에 출시될 예정이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