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까지 천안서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 개최
일간스포츠

입력 2014.10.04 17:26







제6회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가 3~5일까지 천안에서 열린다.

천안삼거리공원 일원에서 열리는 ‘2014 대통령배 KeG’ 그랜드파이널은 문화체육관광부와 천안시가 주최하고 한국콘텐츠진흥원, 한국e스포츠협회가 공동 주관하는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이다.

지난 7월부터 3개월간 16개 시도별 예선을 거쳐 600여명의 지역 대표자들이 선정됐으며 이번 그랜드파이널에서 최고의 아마추어 e스포츠 선수의 자리를 놓고 대결을 펼친다.

총 상금규모는 1억여 원으로 ‘리그오브레전드’, ‘하스스톤’ 등 2개의 코어 종목과 ‘스페셜포스’, ‘스페셜포스2’, ‘윈드러너’, ‘모두의 마블’ 등 4개의 제너럴 종목에서 열띤 경연이 진행된다.

이번 대회에는 코어 종목 최종 우승자에게 상금과 함께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이, 제너럴 종목 최종 우승자에게는 상금과 함께 충청남도지사상이 수여된다. 또한 이번 대회부터는 종합우승을 하는 지자체에게 지난해에 비해 격상된 국무총리상이 수여된다.

2014 대통령배 KeG는 현장을 찾은 관람객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 및 전시·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드론파이터, 탑플레이트 등의 동작인식형 체험게임과 골프존, 스크린승마 등의 체감형 레포츠게임 부스 등을 운영해 관람객들이 직접 게임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시민 참여형 리얼 어드벤처 프로그램인 코드체이서 대회, 행운의 룰렛, 댄스 센트럴 경연대회, K-POP스튜디오 경연대회, 스탬프 랠리 게임 등도 진행된다. 또 이번 대회는 천안흥타령춤축제와 연계해 흥타령 풍물난장, 세계문화체험 등 다양한 문화행사도 즐길 수 있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