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김정은 위 축소수술주장, "치즈사랑대신 주민사랑을"
일간스포츠

입력 2014.10.16 10:16



北 김정은 위 축소수술주장, "치즈사랑대신 주민사랑을"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은 14일(현지시각) 중국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김 제1위원장이 베이징의 한 병원에서 몇 주 동안 머물며 위의 크기를 줄이는 위 밴드 수술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신문은 김 제1위원장이 과체중에 따른 심각한 건강 위협으로 위 밴드 수술을 받아야 했으며, 회복치료를 받느라 노동당 창건 69주년 기념식 등 주요 공식 행사에 참석할 수 없었다고 전했다.

최근 40일 만에 공개석상에 지팡이를 짚고 나타난 김 제1위원장이 위 밴드 수술 영향으로 다소 체중이 줄어 보인다고 설명했다.

위 밴드 수술은 위의 크기를 줄여 식사량을 감소시키는 효과를 위한 고도비만 수술이다.

특히 김 제1위원장은 스위스 에멘탈 치즈를 광적으로 좋아해 체중이 불어나 건강에 심각한 위협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김정은 위 축소 수술 에멘탈 치즈 소식에 네티즌들은 "김정은 위 축소 수술 에멘탈 치즈 , 건강에 문제가 있긴 했네" , "김정은 위 축소 수술 에멘탈 치즈 , 체중에 그닥 많이 줄어보이지는 않는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