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기어S' 전용 요금제 '올레 웨어러블 요금제' 출시
일간스포츠

입력 2014.11.04 18:20

KT는 자체 통신 모듈이 탑재되어 스마트폰 연동 없이도 이용 가능한 최초의 웨어러블 기기인 삼성전자 ‘기어S’를 출시하고, 5일부터 전용 요금제도 함께 선보인다고 4일 밝혔다.

기어S 전용 요금제인 ‘올레 웨어러블 요금제’는 기본료 8000원에 음성통화 50분, 문자 250건, 데이터 100MB를 제공한다.

기어S를 기점으로 향후 출시 될 통신 모듈 탑재된 웨어러블 단말기에 한해 가입이 가능하다. 스마트폰 8만7000원 이상 요금제 사용시 7000원의 결합 할인 및 ‘우리가족 무선할인’ 결합 시 1000원 추가할인을 받을 수 있는 것을 감안하면 웨어러블 요금을 무료로 사용하는 효과가 발생한다고 KT는 설명했다.

기어S는 ‘갤럭시노트4’ 등 스마트폰 연동 외에도 3G와 와이파이를 활용해 음성통화, 문자 수발신, 데이터 이용이 가능하다.

또 방수·방진 기능 탑재, HRM(심박수 측정) 센서내장, 뮤직플레이어를 통해 음악 감상 등 다양한 기능이 기어S 단독으로도 가능하다. 색상은 블루블랙, 화이트 2종이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