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리아, 학교스포츠클럽 야구리그 우승팀 해외연수 성료
일간스포츠

입력 2014.12.22 15:23




롯데리아가 ‘서울특별시교육감배 학교스포츠클럽 야구리그’ 우승팀의 해외연수 프로그램을 일본 나고야에서 20~22일 3일간의 일정으로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해외연수는 롯데리아가 7년째 진행해오고 있는 ‘유소년 야구교실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5월부터 9월까지 총 5개월간 치러진 서울시교육감배 학교스포츠클럽 야구리그에서 최종 우승한 토성초교, 동북중교, 동북고교 선수단에게 해외 친선경기와 일본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했다.

지난 20일 출국한 우승팀 선수들은 일본 아이치현 연식 야구 선발팀과 친선경기를 갖고 다양한 일본 문화체험 등을 경험했다. 특히 이번 연수에는 조성환 야구해설위원이 한국 선수단의 일일 코치 지도자로 활약했고 민훈기 해설위원도 함께 동행해 선수들과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기도 했다.

현재 롯데리아는 지난해에 이어 사기업 최초로 서울특별시교육청 학교스포츠클럽 활성화를 위해 1억원을 후원하는 등 2년간 총 3억원을 지원하고 있다.

이소은 기자 luckysso@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