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20년대 셀카봉 등장에 깜짝, 이 때부터 있었던거야?
일간스포츠

입력 2014.12.29 11:45



1920년대 셀카봉이 화제다.

영국 현지 언론들이 지난 23일(현지시간) “약 90년 전 ‘셀카봉’으로 촬영된 사진이 발견됐다”고 전했다.

1920년대 셀카봉으로 찍은 사진은 지난 1926년 잉글랜드 중부에 위치한 워릭셔의 한 가정집 앞에서 촬영됐다.

사진 속 주인공은 아놀드 호그와 부인 헬렌으로 이들은 결혼 1년 후 기다란 나무 막대 끝에 카메라를 매달고 ‘셀카’를 찍었다.

사진 밑에 캡션으로 ‘Self Taken, Oct 1926’(1926년 10월 스스로 찍었다)라고 적혀 있다.

사진 속에 등장하는 이 막대가 공식적으로 ‘세계 최초의 셀카봉’이라고 공식 인증된 것은 아니지만 밝혀진 기록 가운데에는 가장 오래된 것으로 전문가들은 추정하고 있다.

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이들 부부의 손자인 클레버는 “할아버지는 엔터테이너이자 음악가였는데 왜 이같은 사진을 찍었는지 모르겠다”며 “가족 앨범 속에 이 사진이 담겨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할아버지가 남긴 대부분의 사진이 고루했지만 이 사진만큼은 우리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고 밝혔다.

한편 앞서 시사주간지 ‘타임’은 올해 최고의 발명품 중 하나로 셀카봉을 선정했다. 하지만 아직까지 누구의 발명품인지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이와 관련해 인도네시아 출신의 다이애나 헤마스 사리가 만들었다는 설과 온라인 전자제품 유통업체인 코간이 제작했다는 설 등이 있다.

1920년대 셀카봉 소식을 들은 네티즌들은 “1920년대 셀카봉, 진짜 재밌다” “1920년대 셀카봉, 빵 터짐” “1920년대 셀카봉, 표정 좀 봐” “1920년대 셀카봉, 오토 기능이 있었나? 믿기지 않아” “1920년대 셀카봉, 귀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1920년대 셀카봉’
온라인 일간스포츠 [사진=JTBC 화면 캡처]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