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베네, 태국-라오스 2개국 본격 진출
일간스포츠

입력 2015.01.05 17:45




카페베네가 태국 현지 기업과 마스터프랜차이즈 계약을 체결하고 태국과 라오스 2개 국가에 본격 진출한다고 5일 밝혔다.

카페베네는 태국 최대 미디어 그룹인 JKN 글로벌 미디어 그룹과 손잡고 ‘JKN 베네 컴퍼니(JKN Bene Company Ltd.)’를 새롭게 설립, 태국과 라오스의 수도를 중심으로 카페베네 매장을 오픈할 계획이다.

이번 마스터 프랜차이즈 계약 체결식은 JKN 베네 컴퍼니 자카퐁 수티스타폰(Jakkaphong Suteestarpon) 대표 외 50여 명의 태국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카페베네 본사에서 진행됐다.

이번 계약은 코트라(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의 적극적인 협조를 통해 이루어졌으며, 카페베네는 태국, 라오스 2개국을 포함한 동남아시아 지역 총 9개 국가에 진출하게 된다.

카페베네 관계자는 “올 상반기 태국, 라오스, 싱가포르, 브루나이 등 동남아시아 주요 국가에 1호점 개설을 시작으로 안정적으로 시장에 안착해 2017년까지 동남아 지역 내 140개 매장 운영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소은 기자 luckysso@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