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금 증가율 OECD 4번째, 5년 만에 1인당 세금 25% 증가... 어찌 되려나
일간스포츠

입력 2015.01.26 18:00



한국의 1인당 세금이 5년 만에 2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4번째로 높은 증가율이어서 눈길을 끈다.

26일 OECD에 따르면 한국의 1인당 세금은 2013년 기준 6천314달러(약 683만원)로 2008년 5천51달러에서 5년 만에 25% 증가했다.

OECD 29개국의 세금 평균은 1만5634달러로 한국의 2.5배 수준이다. 한국은 OECD 회원국 가운데 세금 증가율은 4번째로 높지만 1인당 세금은 OECD 회원국 29개국 가운데 24위로 낮은 수준이다.

이 금액은 소득세와 법인세같은 조세에 사회보장분담금 등을 더한 전체 세수를 인구수로 나눈 수치로 실제로 국민 1인당 세액과는 차이가 있다.

한편 1인당 세금은 룩셈부르크(4만8043달러)가 가장 많았고 노르웨이, 덴마크, 스웨덴 등 복지 수준이 높은 북유럽 국가들이 상위권에 올랐다.가장 적은 나라는 터키(3167달러)였다.

국내총생산(GDP) 대비 세수 비중은 하위권이었다. GDP 대비 세수 비중은 OECD 회원국 평균이 34,1%으로 나타났고 한국은 24.3%로 OECD 회원국 가운데 3번째로 낮은 수준인 것으로 드러났다.

'세금 증가율 OECD 4번째'
온라인 일간스포츠 [사진=YTN 뉴스 캡처]

'세금 증가율 OECD 4번째' '세금 증가율 OECD 4번째' '세금 증가율 OECD 4번째' '세금 증가율 OECD 4번째' '세금 증가율 OECD 4번째'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