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의 일출, 경이로운 광경에 눈길 "지구에서 보는 것과 차이 있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5.02.09 09:49



우주에서 맞이하는 일출의 모습이 공개돼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다.

국제우주정거장(ISS)에서 보는 일출은 지구에서 보는 것과 차이가 있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지난 해 ISS에 머물고 있는 우주비행사 리드 와이즈먼은 '우주에서의 일출' 사진을 자신의 트위터에 올렸다. 그는 사진과 함께 "아름답다"는 말 대신 "힘든 하루였다"는 말을 게시했다. 이어 그는 "모든 날들이 쉬운 것만은 아니다"며 "어제는 정말 힘든 하루였다"고 말했다.

국제우주정거장에는 큐폴라라는 특별한 모듈이 있다. 큐폴라는 일종의 지휘 본부로, 우주비행사들은 이 곳에서 로봇 팔을 이용해 여러 가지 실험, 국제우주정거장 건설에 필요한 작업을 진행한다. 이 곳에는 거대한 창문이 많아 우주비행사들이 바깥 모습을 볼 수 있도록 설계된 것으로 전해졌다. 큐폴라는 우주화물선이 다가올 때 잡아끌거나 혹은 우주비행사들이 우주유영에 나설 때 도움을 주는 통제센터 역할도 한다.

한편 ISS에 탑승하고 있는 독일 우주비행사 알렉산더 게르스트(Alexander Gerst) 역시 지난해 자신의 트위터에 '우주에서 바라본 일출' 사진을 올려 화제를 모았다. 알렉산더 게르스트는 "금빛 반사"라며 감탄사를 잊지 않았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사진= Alexander Gerst 트위터]

우주의 일출, 우주의 일출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