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베스트 카, 벤츠C·S클래스 나란히 선정... 차는 역시 독일차!
일간스포츠

입력 2015.02.23 15:55



독일 자동차 매거진 아우토 모토 운트 스포츠(Auto, Motor und Sport) 독자들이 뽑은 2015 베스트 카로 메르세데스 벤츠 C클래스와 S클래스가 선정됐다.

23일 메르세데스 벤츠는 아우토 모토 운트 스포트 독자 11만2471명이 참여한 이번 투표에서 S클래스는 럭셔리(luxury) 부문, C클래스는 중형(medium-size) 부문에서 각각 2015 베스트 카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지난 2013년 5월 독일 함부르크에서 공개된 신형 S 클래스는 벤츠를 대표하는 럭셔리 세단 모델이다. 국내에서는 2013년 11월 공식 출시돼 지난해 4602대(쿠페 제외)가 판매됐다. 올해에도 인기는 이어져 지난 1월에만 1242대가 팔리며 럭셔리 세그먼트에서 독보적인 리더십을 이어가고 있다.

2014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첫 선을 보인 5세대 C클래스는 2007년 4세대 모델 이후 7년 만에 완전 변경돼 국내 시장에 선보인 모델로 새로운 디자인, 진보된 기술, 향상된 효율성으로 한층 개선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지난해 6월 국내에 첫 선을 보인 이후 2014년 총 4152대가 판매됐으며, 올해 1월에도 771대(쿠페 제외)가 판매되며 지속적인 인기를 누리고 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사진 중앙포토]
‘2015 베스트 카’ ‘2015 베스트 카’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