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녀불문, 둘 중 한 명 ‘봄’ 탄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5.03.22 13:51

G마켓, 고객 1139명 대상 봄맞이 설문조사



남녀를 불문하고 사계절 중 가장 많이 타는 계절은 ‘봄’이고, 봄맞이 쇼핑 품목으로는 ‘패션’을 가장 선호한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온라인몰 G마켓이 이달 16일부터 20일까지 고객 1139명을 대상으로 봄맞이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 2명 중 1명이 사계절 중 가장 많이 타는 계절로 ‘봄’을 꼽았다고 22일 밝혔다.

어떤 계절을 타는 편인지 묻는 질문에 대해 여성 54%, 남성 44%가 봄을 탄다고 대답하며, 전체 응답자의 절반이 넘는 51%가 ‘봄’을 가장 싱숭생숭한 계절로 꼽았다. ‘가을’이 29%에 머물며 뒤를 이었으며, ‘겨울’(13%), ‘여름’(7%) 순으로 나타났다.

봄 타는 남녀가 봄이 왔음을 실감할 때로는 ‘봄 꽃이 만발할 때’가 52%로 가장 많았다. 화사하게 핀 꽃을 보고 설레는 사람들이 많은 것. ‘봄 옷이 나왔을 때’(20%)는 두 번째로 많았으며, ‘미나리 등 봄 제철음식이 나왔을 때’(9%), ‘봄 꽃 축제 등이 시작될 때’(9%)가 뒤를 이었다. 반면 ‘봄 관련 노래를 들을 때’는 4%에 머물러, 봄을 느낄 때 청각보다 시각과 미각의 영향이 더 크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봄을 앞두고 가장 먼저 준비하는 것은 ‘봄 의류 및 패션잡화 구입’(35%)으로 밝혀졌다. ‘겨울용품 정리 및 대청소’(32%)는 2위에 올랐다. ‘다이어트 등 몸매 관리’(18%), ‘분위기 전환용 화분이나 인테리어용품 구입’(7%)이 각각 뒤를 이었다.

실제로 봄을 대비해 최근 구입한 것을 묻는 질문(복수응답)에도 ‘카디건 등 얇은 봄 의류’가 26%의 응답률로 1위를 차지했으며, ‘봄나물 등 제철음식’(15%), ‘청소/정리용품’(14%), ‘구두/운동화’(12%) 순으로 조사됐다. 봄맞이용품의 주요 구매처로는 응답자의 80%가 ‘온라인쇼핑몰’이라 답해 10명 중 8명은 온라인몰을 통해 봄 준비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동욱 G마켓 마케팅실 팀장은 “봄은 여자의 계절이고 가을은 남자의 계절이라는 속설이 있지만 이번 설문조사에서는 남녀모두 사계절 중 봄을 가장 많이 타는 것으로 조사됐다”며 “본격적인 봄 날씨가 찾아오면서 봄 의류 쇼핑, 집안 정리 및 대청소, 다이어트 등 몸매관리에 큰 관심을 갖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안민구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