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 시리즈 쓰는 30대 서울 남성 '갤럭시S6' 가장 기다려
일간스포츠

입력 2015.03.26 15:30

서울·수도권에 사는 30대 갤럭시S 시리즈 이용자가 오는 4월 10일 출시되는 갤럭시S6를 가장 기다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SK텔레콤이 온라인몰 ‘T월드 다이렉트’에서 진행중인 갤럭시S6 예약 안내 신청 이벤트에는 17일부터 25일까지 총 5만7345명이 신청했다고 26일 밝혔다.

전체 참여자 중 현재 삼성전자 갤럭시S·노트 시리즈 등 삼성전자 단말기 이용자 비율이 72%로 높게 나타났다. 갤럭시S3와 갤럭시노트2 단말기를 사용 중인 고객이 가장 많았다.



SK텔레콤은 현재 삼성전자 갤럭시 시리즈를 사용중인 고객의 높은 만족도가 한층 더 세련된 디자인과 다양한 혁신적 기능이 더해진 갤럭시S6·엣지에 대한 구매 의사로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기종 선택 비율은 갤럭시S6 39%, 갤럭시S6 엣지 61%로, 갤럭시S6 엣지에 대한 선호도가 다소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여성은 갤럭시S6와 갤럭시S6엣지를 선택한 비율이 각각 49%와 51%로 비슷했으나, 남성 이용자는 갤럭시S6 37%, 갤럭시S6 엣지 63%로 남성은 엣지를 보다 선호하는 성향을 보였다.

참여자 중 남성과 여성 비율은 약 8대 2로, 이는 최신IT 기기를 적극 수용하는 얼리 어답터 중 남성들이 더 많은 특성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고 SK텔레콤측은 분석했다.

참여자의 연령대 비율은 30대>20대>40대 순으로, 30대가 갤럭시S6와 갤럭시S6엣지에 대한 관심이 가장 높았다.

지역별로는 서울·수도권 지역 고객이 전체의 62.8%를 차지해 서울·수도권 이외 지역 37.2%보다 상대적으로 높았다.

색상 선호도에서는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 모두 골드플래티넘 색상이 40%를 넘는 등 가장 인기가 높았다. 색상 선호도 기준으로 갤럭시S6는 골드플래티넘>화이트펄>블랙사파이어>블루토파즈 순이었고, 갤럭시S6 엣지는 골드플래티넘>그린에메랄드>블랙사파이어>화이트펄 순이었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