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파크투어, 업계 최초 리무진 서비스 론칭
일간스포츠

입력 2015.04.03 17:47



인터파크투어가 지난 1일부터 비즈니스클래스 전용관을 오픈하고 이용 고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미엄 혜택을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먼저, 비즈니스클래스 고객들을 위해 국내 여행사 최초로 '프리미엄 리무진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 프리미엄 리무진 서비스는 에투스 VS급 전용 차량으로 고객의 집앞부터 공항까지 편안하게 모시는 서비스다.

지난 1일 이후 아시아나항공, 에어캐나다, 델타항공 등 국내외 7개 항공사의 미주?유럽 노선 비즈니스 클래스 항공권을 예약 및 발권한 고객 대상으로 왕복 여정 중 희망하는 1회를 제공한다.

신청방법은 리무진 아이콘이 표시된 비즈니스 클래스 항공권을 구매한 후 예약/결제내역의 1 대 1 문의신청란에 입출국일, 픽업주소, 연락처 등을 작성하여 신청하면 된다.

이 밖에도 비즈니스클래스 고객 전용 핫라인 및 24시간 긴급상담을 운영하며 예약 후부터 출국 하루 전 SMS 안내 등 1 대 1 맞춤 트래블 케어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최대 10만원의 전용 할인쿠폰 증정, 대기 상황일 경우 우선적으로 좌석을 배정하는 대기자 좌석 관리 서비스, 선호 좌석 지정, 기내식 사전 신청 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가 제공된다.

양승호 인터파크투어 상무는 “비즈니스 클래스 항공권 수요 증가는 시간면에서 여유롭지 않아 해외여행을 떠나기 쉽지 않은 사업가, 전문직 종사자들을 중심으로 비용이 추가되더라도 보다 편안하게 여행하고자 하는 소비 심리가 반영된 것으로 분석된다”며 “앞으로도 비즈니스 클래스 이상의 하이클래스 항공권을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보다 나은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리무진 서비스 등과 같은 인터파크투어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꾸준히 선보일 계획이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클래스 고객을 위한 프리미엄 서비스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인터파크투어 해외항공 코너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안민구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