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소폭 하락,강세 부담 작용으로 시소게임 지속
일간스포츠

입력 2015.04.28 10:11



27일(현지시간) 국제유가가 소폭 하락 마감해 누리꾼들 사이에서 이슈가 되고 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6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16센트(0.28%) 내린 배럴당 56.99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6월 인도분 브렌트유도 41센트(0.63%) 하락한 배럴당 64.87달러 수준에서 움직이고 있다.

이날 국제 유가는 호재가 있었지만, 지난주 강세장에 대한 부담감이 작용해 시소게임이 계속됐다.

사우디아라비아가 예멘의 후티 반군에 대한 공습을 이어간 것은 유가를 끌어올릴 요인이었다. 예멘이 지리적으로 주요 산유국 원유의 수출 통로에 있어 예멘에서의 상황이 나빠지면 원유 공급 감소로 이어질 수 있다.

한편 금값은 상승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6월 물 금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28.20달러(2.4%) 상승한 온스당 1,203.2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그리스 구제 금융 협상,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 회의 등으로 말미암아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이 커진 게 금값 상승으로 이어졌다.

온라인 일간스포츠│사진 중앙포토DB
'국제유가 소폭 하락' '국제유가 소폭 하락'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