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대선출마 공식화 "뚜벅뚜벅 걸어나가겠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5.06.03 10:00



안철수 새정치민주연합 전 공동대표가 2017년 차기 대선출마 의사를 공식화하며 이슈가 되고 있다.

안 전 대표는 2일 고려대 민주광장에서 열린 TBS라디오 '퇴근길 이철희입니다' 현장방송에 참석해 대선출마에 대한 자신의 솔직한 생각을 드러냈다. 새정치연합은 이날 경기도 양평 가나안 농군학교에서 의원 워크숍을 진행하고 있었지만 안 전 대표는 불참했다.

안 전 대표는 사회자가 "2017년 대선에 출마하느냐"고 묻자 "뚜벅뚜벅 걸어가며 하나씩 결과를 보여드리겠다"며 "판단은 제가 아닌 국민들의 몫"이라고 답했다. 그러나 "출마하실 생각은 있느냐"는 질문이 재차 나오자 "그럼요"라고 출마 의지를 나타냈다.

이후 안 전 대표 측은 차기 대선 출마에 대해 "원론적 얘기를 한 것 뿐이며 의미를 둘 발언은 아니다"고 선을 그었지만 워크숍까지 빠져가며 한 발언치고는 그 수위가 결코 낮지 않다는 것이 중론이다.

안 전 대표는 국회법 개정안 논란에 대해 "국회는 위임한 대로 시행령이 만들어지지 않으면 교정할 권리가 있다"며 "대통령이 여당의 군기를 잡는 것 아닌가"라고 지적했다.

이어 그는 혁신위원장직을 거부한 데 대해 "혁신은 대표의 몫이며 다른 전문가가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제가 적합하지 않다고 생각했다"며 "문재인 대표는 전대에서 혁신하겠다며 당원들의 표를 얻어 당선되지 않았나"라고 말했다.

안 전 대표는 "(지금의) 혁신위원장이 성공하려면 혁신안이 반발에 부딪힐 때 대표가 나서서 정리해 줘야 한다"며 "혁신위원장의 실패가 곧 대표의 실패라고 생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사진 중앙포토DB
'안철수' '안철수'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