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SUHD TV, 출시 3개월만에 1만대 돌파
일간스포츠

입력 2015.06.17 17:14



삼성전자의 SUHD TV가 국내 출시 3개월만에 1만대 판매를 돌파했다.

17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지난 2월 중순 국내에 처음 소개된 SUHD TV는 계절적 비수기와 TV 수요의 감소에도 지난해 출시된 동급 모델(9시리즈)보다 두 배 빠른 속도로 1만대 판매를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는 상반기 1만5000대 판매를 전망하고 있다.

또 지난 1~5월 화면이 휜 TV와 휜 UHD TV는 각각 5만2000대, 3만6000여대가 팔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배 이상 성장했다.

전체 TV 판매 중 55인치 이상 대형 TV 비중도 지난해 13%에서 23%로 급증했다.

SUHD TV는 삼성전자가 독자 개발한 나노 크리스털 기술을 적용해 자연 그대로의 빛깔를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HDR(High Dynamic Range) 기술이 적용돼 최대 2.5배의 밝기와 깊은 명암비를 표현하는 등 높은 화질을 자랑한다.

미국 컨슈머리포트는 삼성전자 65인치 SUHD TV(65JS9500)에 대해 HD화질, 초고화질(UHD) 성능, 음질, 다기능 등에서 최우수 평가를 하고 역대 LCD TV 평가 최고점인 81점을 줬다.

영국 IT 전문 잡지 '왓 하이파이(What Hi-Fi)'는 55인치 UHD TV 비교 평가에서 삼성전자 SUHD TV를 올해 테스트한 TV 중 최고라는 평가와 함께 만점(5-star)을 매겼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