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학봉 탈당 선언, "당에 부담주지 않기 위해..경찰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5.08.04 09:00


성폭력 의혹을 받고 있는 새누리당 심학봉 의원이 탈당을 선언했다.

심학봉 의원은 3일 “이유여하를 불문하고 모든 것이 제 부주의와 불찰로 일어난 일”이라며 탈당 선언을 했다.

심학봉 의원은 이날 오전 탈당 선언 입장표명 자료를 발표하며 “불미스러운 일로 지역주민과 국민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대단히 죄송스럽게 생각한다”고 사과했다.

이어 “더 이상 당에 부담을 주지 않기 위해 오늘 새누리당을 떠나고자 한다. 아울러 모든 의혹을 해소하기 위해 경찰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심학봉 의원은 지난 7월13일 보험설계사 여성에게 수차례 전화를 걸어 호텔로 오라고 요구한 뒤, 호텔로 찾아온 여성을 강제로 성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하지만 현재 피해 여성은 성폭행 여부에 대한 진술을 번복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심학봉 의원 역시 이 여성과 성관계는 있었지만 성폭행은 아니라며 혐의를 강하게 부인하고 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사진=채널a뉴스캡쳐>
심학봉 탈당 선언, 심학봉 탈당 선언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