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영업점 밖에서도 통장 만든다
일간스포츠

입력 2015.09.14 13:01



KB국민은행은 14일 직원이 영업점 밖에서도 통장 개설, 인터넷뱅킹 신규 발급 등을 할 수 있는 KB 캠 패드 시스템(Cam Pad System)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이 시스템은 직원이 외부에서 고객 상담을 할 때 스마트폰 또는 태블릿PC의 직원 전용 앱에서 고객의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등의 실명확인 증표를 촬영하고 비밀번호를 사전에 등록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이번 시스템 도입으로 개인 및 개인사업자의 통장 개설, 인터넷뱅킹 신규·직불카드 발급, 외환 일부 거래가 영업점 밖에서도 가능해졌다. 방문 상담으로 작성된 신청서와 촬영된 신분증으로 영업점에서 통장 등을 개설하고, 직원이 고객에게 실물을 전달하게 된다.

시스템에서 촬영되는 실명증표와 비밀번호는 모두 암호화했다.

KB국민은행은 연초 아웃바운드채널사업단 조직을 신설하고 찾아가는 금융서비스제공에 나서고 있으며 이번 시스템 도입으로 아웃바운드 영업 추진도 가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