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빈, 롯데제과 주식 3만주 매입...2대 주주로
일간스포츠

입력 2015.10.30 17:40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롯데제과 주식 3만주를 매입해 신격호 총괄회장을 넘어 2대 주주 자리에 올랐다. 

롯데그룹은 30일 신동빈 회장이 책임경영 강화 차원으로 롯데제과 주식 3만주를 추가 매입, 개인 지분률을 8.78%까지 늘렸다고 밝혔다. 이날 시간 외 대량매매를 통한 690억원 규모의 주식 매입으로 신동빈 회장의 롯데제과 지분률은 기존 대비 2.1% 늘어났다. 

롯데그룹은 지배구조 개선을 통한 경영 투명성 강화를 위해 지난 8월에도 신동빈 회장이 롯데제과 주식 1만9000주(1.34%)를 매입, 기존 순환출자 고리 416개 중 140개를 해소한 바 있다.

이어 지난 27일 호텔롯데가 1008억원을 들여 3개 계열사 보유 주식 총 12만7666주를 매입해 앞서 약속한 순환출자 고리 80% 이상 해소 작업을 완료했다. 

롯데그룹은 “이번 신동빈 회장의 주식 매입은 순환출자 해소를 넘어 책임경영을 강화하자는 취지”라고 밝혔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