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전 그룹사 노사 화합·협력 김장 나눔 행사 가져
일간스포츠

입력 2015.12.01 11:31

기사 이미지

사진 오른쪽부터 롯데정책본부 소진세 대외협력단장, 대한민국 1호 김치명인 김순자님, 롯데정책본부 이인원 부회장, 롯데노동조합협의회 강석윤 의장


롯데는 1일 오후 80여 개의 전 그룹사 노사가 한 자리에 모여 '어울림 김장 나눔'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롯데그룹 이인원 부회장을 비롯해, 대외협력단장 소진세 사장, 운영실장 황각규 사장과 80여 개 전 그룹사 대표이사 및 노조위원장, 임직원, 샤롯데 봉사단 등 1000여명이 참석해 직접 1만5000포기의 김치를 담갔다.

이 자리에는 지난 5월 롯데에 편입된 롯데렌탈은 물론 부산 롯데자이언츠와 롯데케미칼 여수공장 등 전국 각지의 임직원들이 참여했다.
 
이번 어울림 김장 나눔 행사는 롯데그룹이 지난 5월 '창조적 노사문화 선포식'을 가진 이후 그룹 차원에서 노사가 함께하는 첫 번째 활동이다.

롯데그룹은 노사 신뢰와 협력으로 기업 성장과 사회공헌에 앞장서기 위해 지난 5월 21일 신동빈 회장과 강석윤 노동조합협의회 의장을 포함한 전 계열사 노동조합위원장 및 근로자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롯데 가족경영·상생경영 및 창조적 노사문화'선포식을 가졌다.

선포식 날 그룹 차원에서 사회공헌활동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 노사가 함께 참여하는 ‘샤롯데 봉사단’도 함께 발족했다. 샤롯데 봉사단은 그룹사별로 사회공헌을 실천해 오다 이번에 처음으로 모든 그룹사 봉사단이 한자리에 모이게 됐다.
 
이번 행사에서 담근 김치는 푸드뱅크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보내져 전국 각지의 소외계층에게 기부될 예정이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