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노트북 9 시리즈 1만대 판매 돌파
일간스포츠

입력 2016.01.17 15:57

기사 이미지

삼성전자가 지난 6일 시작된 아카데미 행사 열흘 만에 ‘노트북 9’ 시리즈 국내 판매 1만대를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하루 평균 1000대 가량 팔린 셈이며 전년 동일 기간 대비, 1.5배 이상 판매량이 상승했다.

삼성전자의 대표 프리미엄 노트북 라인업인 ‘노트북 9’ 시리즈는 지난 6일, 2016년형 대화면·초경량 프리미엄 노트북 ‘노트북 9’ 두 모델과 네 가지 최신 트렌드 컬러의 ‘노트북 9 라이트(Lite)’로 출시됐다.
 
15인치의 대화면과 6.2mm의 초슬림 베젤을 갖춘 노트북 ‘900X5L’은 삼성의 독자적인 기술인 ‘퀵 충전’이 적용되어 20분 가량만 충전해도 최대 3.7시간 사용할 수 있으며, 완전 충전까지는 90분이 채 걸리지 않는다.

초경량 노트북 ‘900X3L’은 동급 최경량인 840g으로 2015년형 동일 사양 대비 무게를 230g이나 줄였다. 900g 미만이라는 혁신적인 무게를 구현하면서도 단단하면서도 가벼운 메탈 소재로 내구성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주변의 밝기를 감지하여 키보드 백라이트가 자동으로 조절되는 오토백릿 키보드를 탑재해 사용자의 편의성과 제품의 심미적 완성도까지 한층 강화했다.

프로스트 화이트·임페리얼 블랙·펄 핑크·제이드 블루 등 트렌디한 4가 색상으로 출시된 ‘노트북 9 라이트’는 최신 트렌드인 메탈 느낌을 적용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2016년형 ‘노트북 9’ 시리즈의 초기 반응이 좋아, 행사 시작 10일만에 1만대 판매 돌파라는 성과를 거둬 매우 고무적”이라며 “뛰어난 성능, 슬림한 디자인, 초경량을 모두 충족시키면서 견고한 내구성까지 갖춘 것이 인기의 요인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