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용석 복당 불허, 신동욱 총재 러브콜 "도도맘과 공화당 어벤저스로"
일간스포츠

입력 2016.02.01 18:00

기사 이미지

사진 신동욱 트위터


박근혜 대통령의 여동생 근령씨의 남편인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강용석 변호사에게 공화당 입당을 권해 이슈가 되고 있다.

1일 신동욱은 자신의 트위터에 "새누리당 서울시당이 1일 오후 서울 용산 출마를 선언한 강용석 전 의원의 복당 신청을 불허했다. 강용석 전 의원님, 새누리당은 이제 포기하고 공화당 어벤저스에 들어와 도도맘과 새정치를 합시다"고 말했다.

앞서 강용석 전 의원은 지난달 31일 새누리당에 입당원서를 내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4·13 총선에 서울 용산으로 출마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또한 입당이 불허될 경우 무소속으로 출마하진 않겠다고 밝혔다.

이에 새누리당 서울시당은 당원자격심사위원회를 열어 최근 입당 신청 후 20대 총선 용산 출마를 선언한 강용석 전 의원의 복당 신청을 불허하기로 결론내렸다.

한편 강용석 변호사와 스캔들에 휘말렸던 도도맘 김미나 씨는 지난해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신동욱 총재 아내이자 박근령 이사장의 문자 메시지를 공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강용석 도도맘'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