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외국인투자기업 전용 글로벌비즈카드 출시
일간스포츠

입력 2016.02.12 12:30

기사 이미지

신한은행이 오는 15일 외국인투자기업 및 임직원을 대상으로 한 '신한 글로벌비즈 카드'를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지난 11일 서울 중구 소재 본점 11층에서 최병화 신한은행 부행장과 김진철 한국외국기업협회 회장, 손기용 신한카드 부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외국기업협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신한 글로벌비즈카드는 외국인투자등록증을 보유한 외국인투자기업 및 임직원이라면 누구나 발급 가능하다.

연회비는 면제되며 공항라운지 무료 이용 서비스, 무료 여행자보험 서비스 등을 제공하며 카드 사용액별 최대 1.0%p의 적립포인트를 준다.

신한은행은 최근 개점한 신한IFC센터와 강남FDI센터를 중심으로 신한 글로벌비즈 카드 발급을 확대하고 한국외국기업협회와 협력해 각종 외국인투자기업 대상 금융서비스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