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돈 국민의당 합류, 安과 관계이상설 불식... 공동선대위원장 유력
일간스포츠

입력 2016.02.17 15:56

기사 이미지

사진 중앙포토DB


19대 총선을 앞두고 있던 2012년 새누리당 박근혜 비상대책위원장 시절 비대위원이었던 이상돈 중앙대 명예교수가 17일 국민의당에 공식 합류한다.

이 교수는 이달초 국민의당 중앙당 창당 당시 이미 참여 의사를 밝혔으나 이후 합류가 늦어지면서 관계이상설 등이 제기된 바 있다.

김정현 대변인은 이날 마포 당사에서 기자들을 만나 안철수 대표가 오전 11시30분 기자회견을 하고 이 교수의 영입을 공식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교수는 공동선대위원장을 맡는 방안이 유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이 교수는 대북문제에 대한 당의 대응을 이유로 정체성 문제를 제기해왔다. 이와 관련, 안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가장 중요하고 가장 급한 과제가 있기 때문에 생각의 차이에도 불구, 우리를 한 곳에 모이게 했다. 지금은 그것에 집중할 때"라며 "그것은 바로 양당 기득권 담합 체제를 깨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이상돈 국민의당 합류'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