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단거리 미사일 2발 발사, 스커드 계열 미사일로 추정...
일간스포츠

입력 2016.03.10 12:34

기사 이미지

사진 JTBC뉴스 캡처


북한이 10일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하며 무력시위에 나섰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대북제재 결의안 채택 직후인 지난 3일 신형 300㎜ 방사포(다연장 로켓) 6발을 발사한 지 일주일 만이다.

뉴시스의 보도에 따르면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이날 오전 5시20분께 삭간몰 일대에서 원산 동북방 방향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단거리 탄도미사일은 북한 지역 동해상으로 발사됐으며, 비행거리는 500㎞로 전해진다.

비행거리를 감안하면 스커드 계열 미사일이 발사된 것으로 보인다. 삭간몰 지역은 스커드 등 북한군 미사일 저장시설이 있는 곳으로 알려져 있다.

북한이 지난 3일에 이어 이날 무력시위를 다시 감행한 것은 국제사회 뿐 아니라 우리 정부의 독자적인 대북제재 조치, 지난 7일 시작된 사상 최대 규모의 한·미 연합군사훈련 등에 대한 반발로 보인다.

합참은 "우리 군은 북한군 동향을 면밀히 감시 중이며, 도발에 대한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전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