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도미네이션즈’ 개발사 빅휴즈게임즈 인수
일간스포츠

입력 2016.03.10 18:40

넥슨 일본법인은 넥슨코리아를 통해 인기 모바일게임 ‘도미네이션즈’ 개발사 빅휴즈게임즈의 지분 전량을 인수한다고 10일 밝혔다.
 
기사 이미지

빅휴즈게임즈는 ‘문명2’, ‘라이즈 오브 네이션즈’ 등을 개발한 유명 게임 개발자 브라이언 레이놀즈와 팀 트레인이 공동 설립한 개발사다.
 
넥슨은 2013년 7월 빅휴즈게임즈와 전략적 제휴를 맺고 지난해 4월 첫 협업 프로젝트로 ‘도미네이션즈’를 글로벌 시장에 선보였으며, 전체 누적 다운로드 수 1900만건을 돌파하는 등의 성과를 내고 있다. 

이번 투자로 넥슨과 빅휴즈게임즈는 게임 개발부터 운영, 마케팅 등 전 분야에 걸쳐 더욱 긴밀한 협업으로 ‘도미네이션즈’의 안정적이고 장기적인 서비스를 지속해나갈 계획이다.
 
빅휴즈게임즈의 우수한 개발 역량과 넥슨의 글로벌 퍼블리싱 전문성이 더해지면서 한층 더 신선한 게임 콘텐트와 만족도 높은 서비스를 꾸준히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넥슨 일본법인 오웬 마호니 대표이사는 “도미네이션즈가 서구권 및 아시아 지역에서 모두 좋은 성과를 거두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빅휴즈게임즈와의 협업으로 게임을 즐기는 유저들에게 계속해서 고품질의 콘텐트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권오용 기자 bandy@joongang.co.kr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