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나무 증권플러스, '카카오증권'으로 공식 명칭 변경
일간스포츠

입력 2016.03.22 11:31

기사 이미지

증권 앱 '증권플러스 for Kakao'가 '카카오증권'으로 이름을 바꾼다.

핀테크 전문기업 두나무는 22일 '증권플러스 for Kakao'의 공식 서비스 명칭을 '카카오증권'으로 변경하고 카카오와의 협력관계 강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두나무는 카카오증권으로 업그레이드된 UI와 기능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애플리케이션 설치 없이 증권 포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웹 출시로 주식 투자에 관심있는 대중의 접근성을 향상시키겠다는 전략이다.

카카오는 지난해 두나무에 투자했으며, 양사 간 시너지 극대화를 위한 일환으로 이번 리브랜딩을 진행하게 됐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