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금융권 최초 '카페 인 브랜치' 1호점 개점식 실시
일간스포츠

입력 2016.03.28 16:33

기사 이미지

우리은행은 28일 은행과 카페의 콜라보레이션 점포를 내놨다고 밝혔다.

우리은행은 이날 폴바셋과 함께 동부이촌동지점 카페 인 브랜치 개점식을 실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광구 우리은행장 및 폴바셋을 운영하는 엠즈씨드 석재원 대표이사, 영업점 주요 고객 등 약 10여명이 참석해 개점식 행사와 함께 티타임을 가졌다.
 
동부이촌동지점 카페 인 브랜치는 은행 소유 부동산 규제 완화 이후 현재 사용 중인 소유점포를 활용한 첫 사례다. 은행 객장을 커피숍과 융합해 서비스와 공간 활용성을 높인 점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방문고객 수 증가를 유도하고 카페 분위기로 체감 대기시간을 줄이는 동시에 공간 활용도를 높여 추가적인 임대수익을 끌어낼 것이라는 계획이다.
 
한편, 우리은행은 현 카페 인 브랜치 1호점 운영현황을 지켜본 후 연내 콜라보레이션 점포를 추가로 개점할 계획이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