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 망하게 할 아이디어?…롯데, 신사업 아이디어 공모전 진행
일간스포츠

입력 2016.04.01 14:56

기사 이미지

롯데그룹이 내부 임직원들의 아이디어를 모아 신사업을 창출하는 ‘롯데 벤처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1일 밝혔다.

롯데 기업문화개선위원회는 지난달 31일 서울 영등포구 롯데제과 본사에서 5차 진행점검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을 중점추진과제로 밝혔다. 이 날 회의에는 기업문화개선위 공동위원장인 이인원 부회장, 이경묵 서울대 교수 및 내·외부위원 등 20명이 참석했다.

이 프로젝트는 롯데 기업문화개선위가 지난해 내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기업문화개선 제안 공모전에서 최우수 아이디어로 뽑힌 내용을 발전시켜 시행하게 됐다. 슬로건은 ‘롯데를 망하게 할 아이디어를 찾아라’이다. 향후 롯데의 사업을 위협할 수 있을만한 신사업 아이디어를 롯데 임직원들이 먼저 발굴하자는 의미라고 롯데측은 설명했다.
  
임직원들이 아이디어를 자유롭고 적극적으로 개진할 수 있도록 참가 주제 및 제출형식 등에는 제한을 두지 않을 방침이다. 공모가 끝난 후에는 심사를 거쳐 신규 사업으로 발전시킬 수 있는 아이디어를 선별해 전담팀을 꾸리고, 사업 구체화 작업을 해 나갈 예정이다. 이 과정에서 즉시 실행 가능한 아이디어는 관련 계열사에서 도입 및 실행하게 된다.
 
조은애 기자 cho.eunae@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