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모터스튜디오 고양’ 외관 공개…2017년 개관
일간스포츠

입력 2016.05.09 13:58

기사 이미지

현대자동차가 경기도 고양시에 건립 중인 국내 최대 규모의 자동차 체험 시설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의 외관을 9일 공개했다 .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은 현대차가 국내 최대 규모의 복합 자동차 체험 공간 조성을 목표로 지난 2013 년부터 개발에 착수해 , 2017 년 초 개관할 예정이다 .
 
현대차는 고객들이 새로운 자동차 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대표적인 브랜드 체험 공간으로 ‘현대 모터스튜디오’를 운영해 오고 있다. 2014 년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을 시작으로 2015 년 ‘현대 모터스튜디오 모스크바’에 이어 , 세 번째로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의 개관을 앞두고 있다 .
 
현대차는 ‘현대 모터스튜디오’ 각 지점마다 고유한 테마를 적용해 특색을 살려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이 고객들이 자동차 문화와 예술을 통해 브랜드를 느낄 수 있도록 한 공간이라면,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은 자동차의 즐거움을 발견하는 ‘자동차 문화 공간’이라는 테마로 차별화해 운영할 계획이다 .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은 자녀를 동반한 가족들 또는 20~30 대의 젊은 세대들이 친구들과 함께 놀이공원에 가듯 여가를 보낼 수 있는 문화 시설로 더 많은 고객들에게 새로운 자동차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은 부지면적 1만6719m2(5058 ) 의 공간에 지상 9 , 지하 5 층의 총 14 개 층 규모로 건립된다. 대규모 전시 공간인 킨텍스 , 자유로와 인접한 지리적 이점으로 방문객들에게 편리한 접근성을 제공한다 .
 
특히,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은 오스트리아의 유명 건축사 ‘ DMAA 사 ’에서 설계한 것으로 , ‘하늘에 떠 있는 듯한 (Shaped Sky) ’ 디자인 컨셉트로 지상 1,2 층의 외부를 통유리로 둘러 건물의 3 층부터 우주선처럼 공중에 떠 있는 듯한 효과를 냈다.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의 건축 설계를 맡은 오스트리아의 ‘DMAA 사 ’는 로만 델루간과 엘케 델루간 - 마이슬 공동대표가 설립한 세계적인 건축 사무소로 , 독일 포르쉐 뮤지엄 등 세계적인 랜드마크를 디자인한 것으로 유명한 건축 설계 회사다 .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에서는 자동차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보여주는 특별한 전시 공간을 운영하며 이 밖에도 테마 시승 프로그램, 서비스 센터 , 이벤트 공간 , 식음시설 (F&B), 브랜드 숍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
 
현대차는 글로벌 브랜드로서 전세계 소비자와 소통을 확장하기 위해 향후 전세계 주요 도시에 현대 모터스튜디오를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현대 모터스튜디오’는 단순한 이동 수단을 넘어 고객의 삶을 풍요롭게 하는 동반자가 되겠다는 현대자동차의 장기적 비전이 결집된 곳”이라며 “현대자동차는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을 통해 더 많은 고객들과 소통하겠다”라고 밝혔다 .

안민구 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