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국내 면세점 매출액 사상 최대… 변수는 '사드'
일간스포츠

입력 2016.08.23 16:58


기사 이미지

지난달 국내 면세점 매출액이 9억 달러(약 1조원)를 넘어서며 사상 최대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한국면세점협회에 따르면 지난달 매출액은 내국인 2억6785만 달러(약 3008억원), 외국인 6억3750만 달러(약 7159억원)등 총 9억536만 달러(약 1조167억원) 규모였다. 이는 전월 8억6968만 달러(약 9767억원)보다 4.1% 늘어난 기록으로, 협회가 2009월 1월부터 관련 통계를 집계한 이후 최대치다.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여파로 시장이 크게 위축됐던 지난해 7월(4억6088만 달러)과 비교하면 2배 가까이 매출이 뛰었다.

면세점 이용객 역시 지난달에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7월 국내면세점 이용객은 내국인 241만3000명, 외국인 191만7000명 등 총 433만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6월 415만6300명보다 4.2%(17만3700명) 늘어난 수치다. 작년 7월(277만3,500명)과 비교하면 56.1% 증가한 것이다.

문제는 앞으로다. 지난달 8일 정부가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를 공식 발표한 이후 중국의 강력 반발로 관광업계에 불똥이 튈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다.
기사 이미지

면세점 업계 관계자는 "중국인 단체 관광객이 일반적으로 약 2개월 전에 예약을 하기 때문에 다음 달 이후 실적을 살펴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또 다른 관계자 역시 "9월과 10월에는 각각 중추절과 국경절 등 중국인 관광객들이 대거 몰려오는 연휴가 포함돼 있다"며 "이 두 명절의 경우 면세점업계 최대 대목 중 하나로 꼽히고 있는 만큼 사드 배치가 국내 면세점 매출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 업계가 주목하고 있다"고 말했다.
 
안민구 기자 a.mingu@joins.com
 
7월 국내 면세점 매출액 ·이용객(단위: 원·달러)
------------------------------------------------------------
기준년월      구분             내국인           외국인         합계
------------------------------------------------------------
2016년 07월  인원수          241만3000     191만7000     433만 
                     매출금액       2억6785만     6억3751만     9억536만
2016년 06월  인원수          231만4500     184만1800     415만6300
                   매출금액       2억4512만     6억2456만     8억6968만
2016년 05월  인원수          223만7300     184만3900     408만1200
                   매출금액       2억4561만     6억2590만     8억7151만
------------------------------------------------------------
자료=한국면세점협회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