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카, ‘공항편도’ 서비스 확대 기념 롯데면세점과 공동 프로모션
일간스포츠

입력 2016.09.24 07:00

기사 이미지

카셰어링 브랜드 그린카는 자사 차량을 공항에 편도로 반납할 수 있는 ‘공항편도’ 서비스 확대를 기념하여 롯데면세점과 공동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그린카의 ‘공항편도’는 고객이 원하는 그린존(차고지)에서 차를 빌려 이동 후, 공항에 있는 그린존 및 공항 주변 주차가능지역에 자신이 타고 온 차량을 반납 할 수 있는 서비스다.

그린카는 기존 서울 인천 경기지역에서 인천공항 김포공항으로 ‘공항편도’ 서비스를 제공하였으나, 9월부터 업계 최초로 부산지역에서 김해공항으로도 ‘공항편도’ 서비스를 확대했다. 
 
그린카의 ‘공항편도’는 24시간 언제든지 차량을 대여하여 공항으로 이동할 수 있어 고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그린카는 서울 인천 경기 부산 지역에 1600개 이상의 그린존을 설치하여, ‘공항편도’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은 원하는 장소에서 내 차처럼 카셰어링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그린카는 ‘공항편도’ 서비스 확대를 기념하여 공항을 방문하고 면세점을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직접적인 혜택을 제공하고자 10월 말까지 롯데면세점과 공동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롯데면세점 모바일 앱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그린카에 신규 가입한 회원에게는 롯데면세점(홈페이지 및 모바일)에서 사용 가능한 적립금 1만원이 제공된다. 그린카 홈페이지에서도 퀴즈 이벤트가 함께 진행된다. ‘공항편도’에 관한 퀴즈 정답을 맞추면 롯데면세점 추가할인 쿠폰이 지급되고, 정답자 중 추첨을 통해 ‘공항편도’ 서비스가 제공되는 전지역에서 이용 가능한 ‘공항편도 무료 체험권’도 증정한다.
 
그린카 마케팅부문장 황태선 이사는 “이번 공동 프로모션은 여행 전 인터넷 및 모바일을 통해 면세점 쇼핑을 즐기는 여행객들에게 그린카 공항편도 카셰어링 서비스를 소개하고, 이번 가을 여행을 떠나는 그린카 회원들에게 실용적인 할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그린카는 고객들이 보다 많은 지역에서 ‘공항편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다양한 제휴를 통해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