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신라면 출시 30주년 광고…배우 최수종 모델 재발탁
일간스포츠

입력 2016.10.10 10:13

기사 이미지

농심이 배우 최수종을 모델로 한 '신라면 출시 30주년 기념 광고'를 공개했다.

농심은 역대 신라면 광고모델 중 친근한 이미지를 변함없이 유지하고 있는 최수종을 재발탁했다고 10일 밝혔다.

최수종은 1996년부터 1998년까지 신라면 광고모델로 활약했다.

이번 신라면 광고는, 1986년 신라면 출시 당시 강부자를 모델로 한 광고와 1996년 최수종의 광고를 보여주며 신라면의 옛 모습을 짚어준다.

이어 등장한 2016년의 최수종이 여전히 신라면을 맛있게 먹으며 “30년을 먹어도 신라면이네”라는 멘트로 마무리 짓는다.

농심 관계자는 “광고를 보고 나면 마치 시간여행을 한 듯 30년의 세월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며 “지난 30년간 국민과 함께 해온 신라면의 모습을 통해 많은 소비자들이 공감할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