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랜드로버, 전주 전시장 확장 이전
일간스포츠

입력 2016.12.16 12:18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전주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를 확장 이전했다고 16일 밝혔다.

전주 전시장 및 서비스센터(이하 전주 전시장)는 혁신도시 개발 중심에 있는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만성동에 위치한다. 재규어 랜드로버 공식 딜러사인 C&D 모터스가 운영을 맡는다.

전주 전시장은 재규어 랜드로버의 ‘고객제일주의’ 기업철학을 바탕으로 프리미엄 고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먼저 재규어 랜드로버에 대한 지역 내 수요 확대에 따라 연면적 1,802㎡, 지상 4층 규모의 쾌적한 공간을 확보했다. 1층과 2층에는 재규어 랜드로버 별도 전시 공간은 물론, 소유자의 개성을 더할 수 있는 각종 액세서리 전시 존도 마련됐다. 여기에 신규 고객들이 보다 품격 있는 공간에서 차량을 인도받을 수 있는 프리미엄 핸드오버(Hand-over) 존도 갖췄다.

지상 3층은 서비스 고객을 위한 공간으로 운영된다. 총 6개의 워크베이를 통해 월 최대 500대의 차량 정비가 가능하다. 특히, 최신 설비와 최첨단 장비 및 전문적인 테크니션을 통한 1대 1 맞춤형 진단과 정비를 통해 최상의 고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고객 라운지에는 대기 고객이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셀프바, 마사지룸, PC 룸 등이 마련됐다.

백정현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대표는 “확장 이전된 전주 전시장은 단순히 차량을 판매하는 곳에서 진일보해 재규어 랜드로버 문화와 기업철학까지 대변할 수 있는 복합 전시 서비스 공간으로 그 역할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안민구 기자 an.mingu@joins.com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