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여군, 믿기 힘든 ‘미친 비주얼’
일간스포츠

입력 2016.12.17 13:33

 

모델 출신의 이스라엘 여군이 화제다.

마리아 도마르크는 올해 20살, 이스라엘 출신의 모델로, 현재는 군 복무 중이다.

이스라엘은 여군 징병제를 한다. 이스라엘 여성들은 18세의 나이가 되면 군에 입대해야 한다.

도마르크는 자신의 SNS를 통해 군 복무 모습을 공유하면서 유명세를 탔다.
모델 출신답게 군복까지 매력적으로 소화했을 뿐 아니라, 비키니와 운동복 같은 다양한 복장으로굴곡진 몸매를 뽐내 누리꾼들의 시선을 쓸어 담았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사진=마리아 도마르크 SNS]
 
관련뉴스
I Hot
인기 VOD
많이 본 뉴스